[No.332] STL Global Weekly Market Report (210112)

[No.332] STL Global Weekly Market Report (210112)
2021년 1월 12일 admin2

1. 이번엔 이란발 해운대란 오나… 해운업계 초긴장


한국 선적 유조선 이란 혁명수비대에 나포된 가운데 이란이 한국 선박을 추가 나포하거나 호르무즈 해협을 봉쇄할 것이란 전망이 나오면서 이란발 물류대란이 우려되고 있다.

10일 정부와 해운업계에 따르면 HMM과 KSS해운사는 최근 호르무즈 해협 인근을 운항하는 선사들에 대해 경계 태세 강화,보완된 안전운항 등을 담은 내부 지침서를 전달했다

 

(계속☞ 하기 다운로드 참조)

2. 해상풍력 발전, 국내 조선 빅3 잇단 가세에 ‘탄력’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등 국내 3대 조선업체들이 최근 잇따른 부유체 개발, 구조물 제작 등을 통한 해상풍력 발전 사업 참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조선업계의 이같은 움직임은 글로벌 일감 수주에 의존하는 조선업 특성상 안정적인 수익 기반 확보를 위한 신사업 진출의 필요성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또 해상풍력 발전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 지원과 선진국에 비해 뒤떨어지지 않는 국내 관련 산업 생태계도 조선업계의 해상풍력 사업 가속화 원인으로 분석됐다.

(계속☞하기 다운로드 참조)

 

3. 다국적 보험사들 한진해운 상대 소송서 패소


한진해운이 회생 결정 후 운송을 중단하자 피해를 입은 화주들의 보험사가 민사소송을 제기했다가 패소했다. 이들은 화주들의 손해를 한진해운 측에 물었는데, 법원은 보험사들이 민사소송을 제기한 것은 부적법하다고 봤다.

 

11일 법조계에 따르면 최근 서울중앙지방법원 민사합의46부(이광영 부장판사)는 미국의 컨티넨탈인슈어런스, 컨티넨탈캐슈얼티, 영국의 can인슈어런스, 하디 등 4개 보험사가 한진해운을 상대로 낸 사무

관리비용 상환 등의 청구 소송을 각하했다.

(계속☞ 하기 다운로드 참조)

 

Market Report를 다운받고 싶으시면 아래의 버튼을 눌러주세요.

Download